본문바로가기
  • HOME
  • 병원안내
  • 을지소식
  • 을지소식

을지소식

을지소식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 을지부대에 2,500만원 성금 방위성금 3억 등 사회 각 분야에 私財 187억원 기부 이어와
  • 파일
  • 작성일2023.10.25
  • 조회수905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 을지부대에 2,500만원 성금
방위성금 3억 등 사회 각 분야에 私財 187억원 기부 이어와
을지대학교의료원 병역명문가에 우대 의료혜택도


※ 사진 설명 : [좌]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 [우] 제12보병사단 조종래 사단장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이 25일 강원도 인제군 육군 12사단 을지부대를 찾아 방위성금 2,500만원을 기부했다. 
박 회장은 국군장병들의 사기진작 및 복지증진을 위해 2010년부터 매년 사재로 성금을 전달해왔다. 
지금까지 12사단 등에 기부한 군부대 방위성금은 3억2천여만 원에 달한다.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은 “을지(乙支)라는 같은 이름으로 시작된 특별한 인연이 벌써 10여 년이 훌쩍 지났다. 해마다 부대에 직접 방문해 국군장병들을 볼 때마다 든든한 마음”이라며 “성금 기부뿐만 아니라 을지대학교의료원 병역명문가 우대혜택 등을 통해 국가를 위한 희생과 헌신에 대한 사회적 예우를 확신시키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 회장은 방위성금뿐 아니라 2013년 160여억 원에 달하는 상속재산을 을지재단 산하 기관인 의료법인 을지병원과 학교법인 을지학원, 범석학술장학재단에 무상 출연한 것을 비롯, 사회복지공동모금,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 모새골공동체, 어린이 재단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적극적으로 기부 활동을 펼쳐왔다. 
이렇게 2013년부터 지금까지 사재로 기부한 금액만 187억 원에 달한다. 

한편 을지재단 산하 을지대학교의료원의 의정부을지대병원과 대전을지대병원, 노원을지대병원은 해당 지역 관할 병무청과 ‘병역명문가 예우 업무협약’을 맺고 병역을 충실히 이행한 병역명문가 가족들에게 각종 의료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박 회장 가족 역시 병역의무를 성실히 이행했다. 박 회장의 부친이자 을지재단 설립자 故 범석 박영하 박사는 한국전쟁 당시 군의관으로 자진 입대해 생사를 넘나들며 수많은 부상병들을 치료했으며, 모친 故 지천 전증희 명예회장도 간호장교로 한국전쟁에 참전하여 전쟁터 야전병원에서 만나 부부의 연을 맺었다. 설립자 부부의 아들인 을지재단 박준영 회장은 중위 예편, 손자도 육군 병장으로 만기 전역했다.